전통 조리법

America's Haunted Bars 슬라이드쇼

America's Haunted Bars 슬라이드쇼

Lafitte's Blacksmith Shop(뉴올리언스)

1772년 해적 Jean Lafitte에 의해 설립된 이 바는 그의 광범위한 밀수 작전을 위한 전선으로 처음 설립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그러나 전설에 따르면 해적의 삶에는 대가가 따른다. 영혼과 설명할 수 없는 움직이는 물체가 넘쳐나는 초자연적인 광경은 이곳에서 정기적으로 발생합니다. Lafitte는 술집의 단골손님이라고 합니다(그가 죽은 지 200년 이상). 소문에 따르면 그가 식당 어딘가에 숨겨진 보물을 지키기 위해 사슬로 묶여 있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보물을 찾을 때까지 그는 술집에 영원히 저주를받을 것입니다 (헤이, 저주받을 더 나쁜 곳이 있습니다).

올드 압생트 하우스(뉴올리언스)

이 바(1874년 설립)는 금주법이 발효되었을 때 파괴되어야 했지만, 다소 불법이긴 하지만 열렬한 단골 군중 덕분에 살아남았습니다. 이곳에서 목격된 유명한 유령 중에는 장 라피트(Jean Lafitte)와 앤드류 잭슨(Andrew Jackson)이 있습니다. 바 안에는 아무도 없는 것으로 추정되는 문이 잠겨 있던 바 밖에 있던 사람들이 심야 파티 소리를 제보하기도 했습니다. 접시와 의자가 바 주위를 완전히 스스로 움직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바 아래의 터널에서 이상한 소리가 나는 것과 함께 증기 형상도 발견되었습니다.

이어 인(뉴욕시)

이 바는 틀림없이 가장 잘 알려진 영혼 중 하나인 바의 오랜 역사를 통틀어 문제를 일으키는 것으로 유명한 Mickey라는 변덕스러운 선원의 고향입니다. 이 선원은 죽음이 그의 사랑스러운 항해 방식을 늦추지 않도록 하고, 보고에 따르면 에테르를 통해 여성 고객을 기분 좋게 만들고, 술집 위에서 밤을 보낼 만큼 대담한 처녀들과 함께 침대에 오르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주변에 아무도 없을 때 음료가 비정상적으로 배수된다는 설명도 있습니다. 그러나 가장 충격적인 사건은 1996년에 논리적 출발점도 없이 술집 내부에 불이 났을 때 발생했습니다. 어쩌면 미키가 너무 많은 것을 가지고 있었습니까?

The Pirate's House (조지아 주 사바나)

플린트 대위의 유령으로 추정되는(네, 보물섬 명성), 위층 방 중 한 곳에서 사망 한 사람은 여전히이 술집을 괴롭 힙니다. 또한 바 지하로 내려가는 계단에는 "전설에 따르면 이 계단은 한때 해적의 집 아래 오래된 럼주 저장고에서 강둑까지 이어지는 터널 입구로 이어졌습니다. 몇 블록 떨어진 사바나 강 '지금의 선장실이 있는 곳에서 아무렇지 않게 버려진 채로 술을 마시고 있는 많은 건장한 남자들이 터널을 통해 항구에 정박해 있는 범선으로 운반되고 약을 먹고 의식을 잃은 채 끌려갔다고 말했습니다. 그들의 선원을 완료하기 위해 손이 짧은 선박의 선장에 의해 shanghaied." 화난 해적 영혼, 누구?

모스 비치 증류소(캘리포니아 모스 비치)

한때 유명한 speakeasy였던 장소는 해변에 정박해 있는 배들로부터 불법적인 hooch의 선적을 끊임없이 받는 것으로 유명했으며 정치인, 영화 배우 및 서해안의 유명 인사들이 애용했습니다. 그 손님 중에는 매주 연인을 만나기 위해 식당에 오는 이름 없는 여성도 있었습니다. 어느 날 밤, 연인과 함께 해변을 걷다가 공격을 받아 파란색 옷을 입은 여성이 살해당하고 연인은 탈출했다. 이제 그녀는 양조장을 들락거리며 여전히 오래 전에 사라진 사랑과의 만남을 찾고 있다고 합니다. The Woman In Blue의 목격은 바 전체에 걸쳐 무의미한 위치에 나타나는 누락된 귀걸이와 함께 많았습니다.

White Horse Tavern (뉴욕시)

이 선술집은 자신을 고인과 함께 술을 마시는 팬이라고 생각하는 누구에게나 가깝고 소중한 곳입니다. 이것은 특히 1953년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테이블에서 18잔의 위스키를 마시며 극적으로 스스로 목숨을 끊은 시인 딜런 토마스(Dylan Thomas) 덕분입니다. 이야기에 따르면 그가 죽음의 문턱에 섰을 때 그가 마지막으로 한 말은 "나는 18개의 스트레이트 위스키를 마셨고, 그것이 기록이라고 생각합니다."였습니다. 아주 좋을 수도 있지만, 그 이후로 바를 방문하는 많은 사람들은 Thomas가 아직 살아 있을 때 가졌던 습관인 보이지 않는 손에 의해 그가 가장 좋아하는 테이블을 회전시키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가 좋아하는 테이블에 우연히 등장하면 적절한 공로를 인정해 주십시오. 단지 그에게 음주 경연 대회에 참가하도록 하십시오.

팻 오브라이언스(뉴올리언스)

이 24시간 바는 강력한 허리케인 칵테일과 귀신이 나오는 여성용 방으로 가장 잘 알려져 있습니다. 바텐더와 고객 모두 피아노 바와 안뜰 근처에서 이상한 현상이 발생했다고 보고했습니다.


미국에서 가장 독특한 바

술을 마시며 애견을 키울 수 있는 바가 있습니다. 진지하게.

도시에서 밤을 보내는 것은 정말 지갑에 움푹 들어간 곳이 될 수 있지만 이 15개 바 중 한 곳을 방문하는 것은 경험할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개와 유령부터 인어와 지하철 터널에 이르기까지 미국에서 가장 독특하고 독특한 바 15곳을 소개합니다.

음료수를 가져올 수 있는 바를 상상해 보세요. 그리고 개는 자유롭게 달린다. 음, 그 환상은 Mutts Canine Cantina의 현실입니다. 텍사스에 기반을 둔 이 바는 댈러스와 포트 워스에 두 곳이 있습니다.

어이! 난파선에서 영감을 받은 이 항해의 물웅덩이에 들어서면 해적의 천국입니다. 더 포트 Lauderdale 바는 방문객들이 현창을 지나 우아하게 수영하면서 살아있는 "인어"의 아름다움을 느끼면서 칵테일을 마실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Northampton의 Tunnel Bar에서 프리미엄 칵테일을 즐겨보세요. 바를 수용하는 구조는 기차가 장거리 운송의 주요 수단이었던 1896년에 지어졌습니다. 지금은 우아하고 세련된 라운지입니다.

포틀랜드에서만 섬뜩하고 이상한 모든 것에 대한 찬사 아래 맛있는 영혼을 불러 일으키는 Lovecraftian에서 영감을 얻은 바를 찾을 수 있습니다.

위스콘신의 다양한 위치

캠프 파이어에서 즐기는 여름 전통을 오랫동안 갈망하고 있다면 Camp Bar를 찾으십시오. "도시 캠핑" 경험은 밀워키를 포함하여 위스콘신 주 전역의 세 위치에 텐트를 쳤습니다.

Rochester 모퉁이에 자리 잡은 이상한 집은 음료 선택이 위자 보드만큼 활발합니다. 카페와 바에서는 라이브 공연, 컬트 공포 영화 상영, 타로 카드 읽기도 즐길 수 있습니다.

매직라운지 카운터 뒤에 있는 바텐더들은 전혀 평범하지 않습니다. 물론, 그들은 당신에게 음료수를 부어줄 것이지만, 당신의 마음을 즐겁게 하고 도전하게 할 한두 가지 트릭을 수행할 것입니다. 공연장에서는 본격적인 마술쇼와 마술교실도 진행되며 &mdashoh, yes&mdash는 세탁실을 통해 입장해야 합니다.

베가스에서 가장 멋진 경험을 하려면 재킷을 가져오고 싶을 것입니다. 글쎄요, 사실은 아닙니다. 그들은 당신에게 필요한 모든 겨울 장비를 제공할 것입니다. 벽과 샹들리에부터 술잔과 좌석에 이르기까지 바 내부의 모든 것은 -5도 얼음으로 조각되어 있습니다. 마치 이글루 안에서 술을 마시는 것과 같습니다.

뉴욕시와 로스앤젤레스의 위치

비틀 주스! 비틀 주스! 비틀 주스! 매일이 할로윈인 팀 버튼의 세계로 들어가십시오. NS 비틀 주스/크리스마스 전날의 악몽 하이브리드 테마의 바와 레스토랑은 NYC와 LA에 위치하며 두 곳 모두 으스스한 즐거운 시간을 제공합니다.

기자와 뉴스 기사 모두 Local Edition이 제공하는 분위기를 즐길 수 있습니다. 뉴스를 주제로 한 샌프란시스코&ndash 기반 바는 헤드라인이 벽을 가득 채우고 빈티지 타자기가 구석구석을 장식합니다.

시카고 및 밀워키의 위치

제임스 본드라도 마티니를 움켜쥐고 마티니를 잡을 수 있는 장소가 필요합니다(흔들지 않고 흔들지 않음). 시카고와 밀워키에 위치한 Safe House는 스파이를 테마로 한 경험입니다. 하지만 걱정하지 마세요. 비밀 입구를 찾기 위해 첩보 활동을 할 필요는 없습니다. 빨간 문을 찾아 클리어런스 테스트를 완료할 준비를 하세요.

음료 보물 상자에서 스파클러 칵테일에 이르기까지 진정한 믹솔로지스트의 독특한 프레젠테이션을 찾고 있다면 시카고의 The Aviary는 단순한 칵테일 그 이상을 만들고 독특한 경험을 선사합니다. 공동 창립자이자 믹솔로지스트인 Charles Joly는 2014년 올해의 국제 바텐더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그리니치 빌리지의 지킬 앤 하이드 클럽(Jekyll & Hyde Club)에서는 그림이 살아나고, 책꽂이가 움직여 숨겨진 통로가 드러나고, 라이브 엔터테인먼트가 관 구석구석에서 펼쳐집니다. 유령이 나오는 바와 레스토랑은 섬뜩한 즐거움으로 가득합니다.

이것은 벽에 구멍이 뚫린 전형적인 다이빙 바가 아닙니다. 이 새크라멘토 인어 명소를 다른 곳과 구별하는 것은 살아있는 바다 사람들이 바 바로 위에서 수영한다는 것입니다. 어디에 서든 모두가 특별 쇼를 볼 수 있습니다. 그냥 올려다봐.

NYC의 The NoMad Hotel 내부에 위치한 손님과 방문객은 우아한 2층 도서관에서 편안하게 특별한 칵테일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이 공간은 방대한 도서 컬렉션을 갖추고 있으며 프랑스 남부에서 수입된 나선형 계단으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미국 최고의 맥주 바

1980년대 수제 맥주 붐이 일어나기 전 어두운 시대에 미국에서 판매된 맥주의 대부분은 해당 맥주를 제공하는 일반 바만큼 영감을 받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이제 역사적인 맥주, 소규모 병입 및 지역적인 선택이 바를 여행할 가치가 있는 바를 채우고 있습니다. 이 엄선된 미국 최고의 맥주 바를 확인하십시오.

고객이 이 가든 디스트릭트 주점에서 탭한 50가지 맥주를 추적할 수 있도록 바텐더는 자주 마시는 사람들에게 펀치 카드를 제공합니다. 50개(여러 번 방문하는 과정에서)를 모두 시도한 사람들은 바의 "모험가의 명판"에 이름을 올립니다. Tin Roof의 감귤류 Perfect Tin과 NOLA Brewing의 Hopitoulas, West Coast 스타일 IPA와 같은 제품과 함께 루이지애나 드래프트가 목록에 잘 표시되어 있습니다. 야외 파티오에는 전국 양조장에서 수집한 수돗물로 만든 맥주 수돗물 분수가 있습니다.

술집 이름이 붙여진 과음 작가는 분명히 단골 프로그램에 속할 것입니다. 6개월 이내에 선술집의 맥주 120개를 마신 후 단골들은 자신의 머그를 가져와 뒷벽에 걸어두고 사용합니다. 덜 알려진 하이라이트로는 Smuttynose의 펑키한 Brett and I(맥주에 약간 신 맛을 내는 야생 효모인 Brettanomyces로 양조) 또는 Worcester의 Wormtown Brewing Co.와 선술집 직원. 흔들리는 고객은 "결정의 수레바퀴"를 돌려 운명에 맡길 수 있습니다.

맥주는 신선한 커피로 만든 견과류 가이 스마일리(Guy Smiley)나 밝고 감귤류가 가득한 여름 에일인 선버스트(Sunburst)와 같이 이 펍의 집에서 양조한 선택보다 더 현지적이지 않습니다. 75가지의 강력한 맥주 목록은 주말 밤에 더 많은 라인을 그립니다. 그리고 캐스크 맥주 애호가들은 Firkin Fridays를 좋아합니다. Oskar Blues의 강렬한 홉의 Deviant Dale's IPA와 같이 매주 다른 캐스크 조절 맥주를 도청합니다.

셰프 윤상이 처음으로 맛있는 맥주를 맛본 곳(본인 아버지의 사무실)의 이름을 딴 이 고급 펍은 "맥주가 너를 강하게 만든다"는 모토를 가지고 있다. 원래 Santa Monica 위치와 더 새로운 &mdash 및 더 넓은 &mdash Culver City 장소에는 맥주 스타일에 따라 초안이 지배하는 메뉴가 있습니다. DuPont Saison Foret(세계 유일의 유기농 인증 벨기에 에일). 무엇을 먹을지 결정하는 것은 훨씬 간단합니다. Gruyère와 블루 치즈, 아루굴라, 사과나무 베이컨 콤포트를 얹은 윤 셰프의 드라이 에이징 버거는 국내 최고 중 하나로 널리 인정받고 있습니다.

"블라인드 타이거"라는 용어는 주류 판매점을 말하지만 이 오래된 West Village 펍은 레이더에서 멀리 떨어져 있습니다. 인양된 19세기 목재로 지어진 이 바는 2006년부터 현재 위치에 있지만 오랫동안 운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열성적인 NYU 학생과 맥주 애호가 모두 소박한 선술집으로 모여 28개의 대부분이 국내산 생맥주와 전문적으로 시음합니다. 선별된 병. 적절하게도 Three Heads Loopy의 Red Ale과 Brooklyn Brewery의 가볍고 밀이 많은 Weisse와 같은 많은 선택이 뉴욕에서 공급됩니다.

이 대형 콜로니얼 스타일의 펍은 현지에서 생산된 맥주만을 제공합니다. 운 좋게도 많은 훌륭한 인디 양조장이 필라델피아 지역을 집이라고 부르기 때문에 바의 20 탭에는 항상 흥미로운 것을 제공합니다. Victory 및 Dogfish Head와 같은 친숙한 이름 외에도 Manayunk의 캐러멜 양조 필라델피아 포터를 찾으십시오. 개스트로펍에서는 기본적인 버거와 소시지, 램프와 베이컨을 곁들인 피들헤드와 같이 매일 바뀌는 제철 요리를 선보입니다.

매력적이고 어수선한 포틀랜드 바인 Great Lost Bear는 1979년에 단 8개의 탭으로 수제 맥주를 제공하기 시작했습니다. 지역 양조장의 수가 늘어남에 따라 제품도 늘어났습니다. Sixty-nine taps는 현재 Marshall Wharf와 같은 소규모 양조장을 조명합니다. 그의 Big Twitch는 달콤하고 감귤류의 IPA 스타일입니다.

바 앞의 큰 산업 표지판에는 "Kegs to Go"라고 쓰여 있지만 손님들은 탭에 있는 강력한 맥주를 찾으러 옵니다. 대부분은 평균 8퍼센트 이상의 알코올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벨기에, 독일 및 미국 맥주의 훌륭한 선택과 함께 탭 목록에는 Skyriver Meadery의 달콤한 라즈베리 버전과 같은 미드(허니 와인)도 있습니다. 막대 위의 모니터는 두드린 순서대로 모든 술통을 나열하고 각 술통의 레벨을 손으로 확인하여 고객이 첫 번째 파인트 또는 50번째 파인트를 얻는지 알 수 있도록 합니다.

이 형광등 조명이 켜진 East Bay 바의 분위기가 아닌 맥주를 마시러 오세요. 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펑크 록 소유자 Fraggle(성 없음)이 지시한 대로 여기에서는 대기업 맥주를 판매하지 않습니다. 퍼시픽 브루잉 연구소(Pacific Brewing Laboratory)의 노틸러스 히비스커스 세종(Nautilus Hibiscus Saison)과 같이 고수, 생강, 히비스커스 꽃으로 만든 탭이 47개 있으며 맥주 냉장고 중 하나에서 병을 따기 위해 1달러의 "코르키지 수수료"를 지불할 수 있습니다.

15개 이상의 탭과 테이크 아웃이 가능한 미국 수제 맥주 목적지인 이 따뜻한 조명이 있는 Williamsburg 바와 상점에는 Bear Republic의 몰티 Heritage(또는 경우) 현장에서 추가요금 없이 단골 사람들은 독일식 브라트부어스트 샌드위치와 부드러운 바이에른 프레첼을 먹으면서 Trivial Pursuit와 같은 보드 게임을 즐깁니다.

캘리포니아의 베이 지역은 와인으로 유명하지만 샌프란시스코는 또한 골드 러시로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Anchor Steam과 같은 서부 해안에서 가장 오래된 양조장을 자랑하는 맥주 애호가들의 도시이기도 합니다. Monk's Kettle에서는 현지 맥주가 눈에 띕니다. 펍의 200가지 강력한 맥주 목록은 백과사전적이며 Santa Rosa에 있는 Russian River Brewing Company의 컬트 소규모 배치 더블 IPA인 Pliny the Elder를 포함하여 전 세계의 수많은 밀교 맥주가 있습니다.

소유자 Megan Payment는 고향의 모양을 따서 The Mitten이라는 이름을 지정하고 Founder's blood-red Blushing Monk와 같은 맥주를 라즈베리로 발효하여 미시간 전용 메뉴를 선별합니다. 작은 마을의 바 코트는 지역 밴드와 맥주를 단골로 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신맛이 나는 향긋한 홉과 꿀 한 덩어리로 만든 Bell's Brewery's Hopslam Ale과 같이 찾기 힘든 술통으로 주 전역의 고객들을 끌어들입니다.

바의 22개 탭에는 강력하고 살짝 매운 델리리움 트레멘스(Delirium Tremens)와 같은 수제 맥주 바가 있으며, 구운 오크 배럴에서 숙성된 저온 살균되지 않은 앰버 에일인 Firestone Walker의 Unfiltered Double Barrel Ale과 같은 좀 더 애매한 양조주도 있습니다. 복원된 1930년대 바는 아르 데코 스타일로 꾸며져 있으며, 복고풍 소울 클래식에서 레게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음악을 회전시키는 DJ 라인업이 있습니다. 맛있는 스낵을 판매하기 위해 외부에 푸드트럭이 차례대로 줄지어 서 있습니다.


유령의 펍 크롤링

활기찬 펍 크롤을 시작하고 이 유령이 나오는 펍에서 등골이 오싹해지는 유령 이야기를 들으면서 몇 가지를 뒤로 던지십시오.

와 연관되다:

활기찬 펍 크롤링을 시작하고 이 유령이 나오는 펍에서 유령, 구울, 으스스한 사건에 대한 등골이 오싹해지는 이야기를 들으면서 잠시 뒤로 물러나십시오.

검은 악마 마티니

성인 전용 할로윈 파티를 위해 이 검은 악마 마티니를 제공하십시오. 이 으스스한 정신은 어두운 럼주, 물론 오렌지 설탕과 검은 올리브 장식으로 색을 얻습니다.

조지아주 사바나

사바나의 자갈길과 스페인 이끼가 드리워진 나무로 가득한 광장은 이 악명 높은 유령의 도시를 배회하는 관광객과 영혼 모두를 위해 산책을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Cobblestone Tours는 Moon River Brewing Company 또는 Molly MacPherson's Scottish Pub에서 출발하여 2시간 동안 촛불을 든 사바나 투어로 방문객을 안내합니다. 이 아늑한 남부 펍은 각각 다른 세상의 방문객을 맞이한다고 합니다. 따라서 음료를 주문하고 좋은 옛날 유령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노스캐롤라이나주 윌밍턴

신도들은 노스캐롤라이나 주 윌밍턴이 이 오래된 항구 도시에서 해적질과 노예 제도가 있었던 수백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고통받는 영혼들이 있는 유령 활동의 온상이라고 주장합니다. Haunted Pub Crawl and Tales of Old Wilmington은 2시간 30분의 산책으로, 마지막 통화 후에도 영혼이 오래 머무는 도시에서 가장 유령이 나오는 5곳의 물놀이장에서 음료를 마시기 위해 정차합니다. 그룹 투어를 시작하거나 개인 나들이를 계획하십시오.

볼티모어, 메릴랜드

선택할 수 있는 100개 이상의 펍이 있는 볼티모어의 Fells Point 지역은 펍 크롤링의 스타입니다. 그러나 6월부터 11월까지 매주 토요일 밤에는 다양한 펍을 찾는 사람들이 모여서 Fells Point의 유령의 역사에 대해 알아봅니다. 펠스 포인트 고스트 워크(Fells Point Ghost Walk)의 열정적인 가이드가 현지 유령을 공개합니다. 호기심 많은 사람들을 이끌고 2시간 동안 맥스(Max's) 밖에서 시작하여 이 해안가 커뮤니티를 통해 음료와 유령 이야기를 즐길 수 있는 항구 옆 유령 바의 유령 투어를 진행합니다.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

유령 사냥꾼들은 풍부한 지하 세계와 마을 곳곳에서 일어나는 유령 같은 사건 덕분에 유령이 나오는 뉴올리언스로 모여듭니다. 지역 바의 유령 장면은 너무나 생생해서 Bloody Mary's는 일주일에 7일 밤 투어를 주최합니다. 헌티드 펍 크롤(Haunted Pub Crawl)은 귀신이 들린 안뜰, 레스토랑, 호텔, 예전 매춘 업소를 포함해 유령이 나오는 바 3곳과 유령 같은 장소가 많이 있습니다. 크롤링은 941 Bourbon Street에 있는 Lafitte's Blacksmith Shop의 French Quarter에서 출발합니다. 이곳은 후기에 그의 은밀한 밀수 사업의 은신처로 상점을 사용했던 옛날 해적 Jean Lafitte의 유령이 출몰한다고 합니다. 18 세기.

시카고, 일리노이

시카고에서 가장 으스스한 펍을 진정으로 경험하려면 시카고의 유령 사냥꾼 Richard T. Crowe가 이끄는 Supernatural Pub Crawl과 함께 개인 여행을 예약하세요. 고급 버스는 영국식 레드 라이언 펍(Red Lion Pub)을 포함한 심야에 유령이 나온다고 알려진 도시에서 가장 유령이 나오는 펍과 에틸스 파티(Ethyl's Party)를 포함한 차이나타운 주변의 유령이 나오는 장소로 향하는 4시간 동안의 알코올 연료 모험에서 개인 파티를 합니다. , 전 콜레타의 장례식장은 여전히 ​​사망한 시카고 갱단의 영혼이 자주 찾는 곳입니다.

플로리다주 세인트 어거스틴

도시의 Pub Hearse Ride에서 고딕 영구차를 타고 St. 유령 유령과의 소름 끼치는 만남에 대한 등골이 오싹해지는 이야기를 들으면서 차를 탈 때 자신의 술을 가져갈 수 있습니다. 그런 다음 Huguenot Cemetery 및 Tolomato Cemetery의 소름 끼치는 묘지와 St. Augustine Lighthouse를 포함하여 마을 주변의 유령이 나오는 펍 3개와 유령이 나오는 다른 핫스팟에서 음료를 마시기 위해 들르십시오.

비스비, 애리조나

Bisbee는 많은 사람들이 Old West 광산 시대의 정신이 여전히 마을의 호텔, 민박, 바에 살고 있다고 믿는 고전적인 유령 도시입니다. Old Bisbee Haunted Pub Crawl에서 몇 가지를 되돌리면서 자신의 유령과의 만남을 가질 수 있습니다. 이 3시간 동안의 투어는 카우보이와 광부들이 옛날 술집을 지배했던 시절의 칵테일과 유령 이야기를 위해 4곳에서 멈춥니다.


지침

모든 레시피, 모든 등급, 모든 매거진 및 모든 에피소드의 모든 비디오!

  • Cook's Illustrated, Cook's Country, America's Test Kitchen 25년의 완벽한 레시피
  • 새로운!

친애하는 홈 쿡,

웹 사이트를 처음 접하는 경우 "인터넷에서 무료 레시피를 쉽게 얻을 수 있습니다. 당신의 레시피가 다른 이유는 무엇입니까?” 글쎄요, 블로그, 게시판 및 기타 조리법 사이트의 조리법과 달리 저희 조리법은 지속적으로 훌륭한 결과를 제공할 때까지 전임 테스트 요리사 팀에 의해 철저하게 테스트됩니다. 즉, 바삭한 코팅과 촉촉한 고기를 곁들인 프라이드 치킨, 전체 지방 버전만큼 크림 같고 치즈 같은 마카로니와 치즈를 위한 저지방 레시피, 포크로 부드러운 슬로우 쿠커 냄비 로스트를 의미합니다.

우리는 소란스러운 주중 저녁 식사부터 지역 특산품의 업데이트되고 단순화된 버전, 슬로우 쿠커 및 미리 만들어 놓는 요리에 이르기까지 미국 가정 요리의 최고를 찾고 완벽하게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올 액세스 멤버십은 25년 동안 조리기구 및 슈퍼마켓 재료에 대한 모든 완벽한 레시피, TV 에피소드, 객관적인 평가 및 테스트 결과를 찾을 수 있는 유일한 곳입니다. 요리사의 나라, 미국의 테스트 키친, 그리고 쿡의 일러스트레이티드.

간단하고 말도 안되는 제안을 해보자. 세 가지 웹사이트를 모두 사용해 보세요. 14일 무료 체험판 제공. 귀하의 올 액세스 멤버십이 빠른 화요일 저녁 식사부터 가족 및 친구들과의 다음 모임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을 위한 귀중한 자원이 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앨린 푸스타니오

일부 지역 주민과 Parnornormal 분야의 전문가에 따르면 다음은 뉴올리언스에서 가장 유령이 많이 나오는 바 상위 10곳으로 간주되며 실제 뉴올리언스 유령을 만날 수 있는 최고의 장소 중 하나입니다.

" 누가 죽은 자는 매일 밤 열심히 파티를 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까?"

이것은 뉴올리언스에서 가장 유령이 나오는 핫스팟에 대한 Ghoststory 투어 바 가이드입니다.

뉴올리언스의 밤문화, 프렌치 쿼터, 나이트클럽, 유령과 영혼.

프렌치 쿼터의 그레이트 바는 718 St. Peter St.에 있으며 연중무휴로 24시간 영업합니다. 운영자는 아마도 수십억 명의 사람들이 그것이 열려 있던 세대에서 웅장하고 오래된 급수 구멍을 통과했다고 추정했습니다. 엉덩이를 걷어차는 허리케인(그냥 예쁜 유리 그 이상!)으로 유명한 이 오래된 식당은 메뉴만큼이나 잘 알려진 유령 같은 평판을 자랑합니다.

Pat's에서 가장 유령이 나오는 두 곳은 아마도 Piano Bar와 위층의 Ladies Room일 것입니다.

오래된 건물이 가끔 손님이 거의 없을 수 있는 초기 교대 근무의 직원들은 피아노 바 구역에서 이상한 냉점과 발자국을 보고했습니다. 어느 날 오후 혼자 바를 채우던 한 바텐더는 뒤에서 들려오는 발자국 소리와 피아노 건반이 딸깍거리는 소리를 분명히 들었습니다. 그는 주위를 둘러보았고 바 안에는 아무도 없고 유령 같은 소리에 대한 명백한 출처도 발견하지 못했습니다. 말할 필요도 없이 그는 인벤토리를 빠르게 완료했습니다. 다른 사람들은 차가운 반점과 아무도 없을 때 밀려나는 느낌을 보고했습니다.

레이디스 룸은 화장실 승무원의 유령이 출몰한다고 합니다. 대부분 텅 빈 화장실의 포장마차로 은퇴한 여성들은 근처 포장마차에서 발소리와 한숨 소리가 들린다고 보고했다. 한 여성은 그녀와 단 한 명의 (살아 있는!) 화장실 직원만 있을 때 마구간 구역에서 갑자기 웃음 소리가 들렸다고 보고했습니다. 새로운 여성 직원은 일반적으로 오래된 감옥에서 매우 불편합니다. 하지만 일부 나이 든 직원은 아무 것도 보지 않는 한 그저 웃으며 소리를 들을 수 있다고 말합니다!

다른 직원들은 정령이 연철 테이블과 의자를 이리저리 옮기는 것을 좋아하고, 때로는 인파를 준비하느라 분주한 동안 직원들의 도처에 있는 녹색 재킷을 숨기는 것을 좋아한다고 주장하는 안뜰 지역에서 폴터가이스트 같은 활동을 보고했습니다.

Pat O's의 오래된 전통은 그곳에서 보낸 저녁을 기념 사진으로 남기는 것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마모가 조금 더 나빠 보이거나 기억하는 것보다 더 나빠 보이지만, 몇몇 사람들은 나중에 생각해보면 Pat O의 사진이 유령 현상에 대한 사진 증거를 찾기에 좋은 장소일 수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Pat O의 기념 사진이 있고 이상한 점을 발견한 경우 알려주시면 고스트 사진 페이지에 게시하겠습니다.

한 직원은 유령, 아마도 New Orleans 소유의 Ray Walston(내가 가장 좋아하는 화성인)의 유령이나 Pat 'OBrien의 정원 사진 외부에 많이 등장하는 그와 많이 닮은 유령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2.라피트의 대장간

941 Bourbon St에 위치한 이 오래된 건물은 금방이라도 무너질 것 같은 모습입니다. 그러나 그 오래된 박격포에는 생명이 있습니다. 그 중 일부는 확실히 초자연적입니다.

Lafitte's는 유령이 나오는 뉴올리언스의 분위기가 물씬 풍깁니다. 희미한 조명, 깜박이는 양초, 짙은 목공예, 오래된 벽난로, 낡아빠진 안뜰 등으로 인해 진정으로 유령 같은 마음을 가진 사람은 모든 방향에서 유령을 기대하기 쉽습니다. 그러나 모두가 보고 싶어하는 특히 한 유령이 있습니다!

전설에 따르면 해적 해적 Jean Lafitte는 한때 이 장소를 이용하여 자신의 그늘진 사업을 운영했다고 합니다. 작은 대장간은 한때 Lafitte의 부의 진정한 원천이었고 해적 자신도 이 위치에서 꽤 단골이었던 급성장하는 밀수 사업의 전면이었습니다.

라피트의 대장간 상점
뉴올리언스 프렌치 쿼터의 가장 인기 있는 관광 명소 중 하나는 버번 스트리트와 세인트 필립 스트리트 모퉁이에 있는 Jean Lafitte의 대장간 가게입니다. 1772년 이전에 지어졌으며 프렌치 쿼터에 남아 있는 몇 안 되는 원래 "프랑스 건축" 건축물 중 하나입니다.

1788년에 발생한 화재와 1794년에 발생한 화재로 인해 뉴올리언스가 거의 전소되었습니다. 수백 채의 건물(사업장과 주택)이 파괴되었습니다. 뉴올리언스와 루이지애나는 당시 스페인의 지배하에 있었고 조잡하게 지어진 프랑스 항구와 교역소를 대체하여 스페인 스타일의 도시로 재건되었습니다.


전통에 따르면 Lafitte 형제는 이 대장간을 합법적인 외견상으로 운영하여 사기업의 전선 역할을 했다고 합니다. 형제 중 한 명은 악명 높은 Jean Lafitte, Privateer이자 New Orleans 전투의 공동 영웅이었습니다. 그의 보물은 모두의 뒤뜰에 묻혀 있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Jean Lafitte의 삶에 대한 많은 신화와 소문이 있지만 입증된 것은 거의 없습니다.

Jean Lafitte는 New Orleans 남쪽 Barataria Bay의 Barataria Island에서 운영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지방 당국은 그의 진영이 어디에 있는지 알고 있었고, 심지어 한 번 점령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뉴올리언스 전투에서 앤드류 잭슨을 도운 덕분에 그는 대통령의 사면을 받은 후 안개 낀 안개 속으로 영원히 사라졌습니다. 나중에 미국은 그의 섬에 Fort Livingston을 건설했으며 그 유적은 오늘날까지 그곳에 있습니다. 라피트 타운에 가면 배를 타고 섬으로 갈 수 있습니다.

지난 수십 년 동안 개인 소유의 Lafitte's Blacksmith Shop은 바와 레스토랑으로 운영되었으며 관광객과 현지인 모두에게 인기 있는 곳입니다. 오늘날에도 여전히 인기 있는 모임 장소로 남아 있습니다.


한 신도가 주장하는 고대 벽돌들 사이 어딘가에 아직도 묻혀 있거나 숨겨져 있는 보물이 있다고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그 곳에서 욕설, 침 뱉음, 음주가 잦아 그 보물을 찾지 못한다고 한다. 해적의 금은 진정으로 무례한 scaliwags에 둘러싸여 있을 때 땅 속으로 가라앉을 것이라는 오래된 금기 사항을 모두 알고 있습니다!

이 오래된 술집에서 몇 년 동안 잊혀지지 않는다는 보고가 있었습니다. 위층 지역의 거울에는 Marie Laveau 또는 Madame Delphine Lalaurie라고 말하는 여성의 유령이 출몰한다고 합니다.

라피트의 금 일부가 실제 마지막 안식처로 알려진 아래층 바의 벽난로 창살에는 보물을 영원히 보호하라는 임무로 죽임을 당한 해적 라피트의 유령이 출몰한다고 합니다. 직원과 고객은 창살 너머로 자신들을 응시하는 두 명의 유령 같은 붉은 눈을 보고 경악했고 벽난로 주변의 분위기는 확실히 차갑고 건강에 좋지 않다고 합니다. 또한 그의 유령은 실제로 사람을 만진다고 합니다.

물론, 몇몇 목격자들은 그 남자 자신, Jean Lafitte의 노토리우스 유령이 어두운 구석에서 인상을 찌푸리며 장갑을 낀 손으로 검은 콧수염을 비틀고 있는 것을 보고 분명히 보기에 만족하지 않았다고 보고했습니다. 유령을 본 몇몇 사람들은 유령이 알아차리자마자 허공으로 사라진다고 말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그가 가까이 있을 때 유령처럼 이상한 타바코 혼합물의 냄새를 맡는다고 말합니다.

Jean Lafitte가 루이지애나의 역사 속으로 오래 전 항해했지만 이 오래된 건물은 여전히 ​​서 있고 오래된 해적을 최대한 느끼고 싶은 사람이라면 놓쳐서는 안 될 장소입니다. 또한 아마도 가장 오래된 헌티드 여전히 술집으로 사용되는 나라의 건물이나 유령의 구조물. 말할 필요도 없이 라피트의 대장간은 놓쳐서는 안 됩니다.

버번 펍 - 801 버번 스트리트, 504-529-2107
아래층에는 Bourbon Pub이 술집이지만 위층에는 Bourbon Street가 내려다보이는 발코니가 있는 댄스 클럽인 Parade가 있습니다. 믹스에는 디스코, 소울 및 테크노 음악에 대한 무거운 편향이 포함됩니다.

버번 스트리트와 세인트 앤 스트리트가 만나는 모퉁이에 위치한 이 악명 높은 바는 뉴올리언스의 게이 커뮤니티에서 인기 있는 곳입니다.

버번 펍은 지루할 틈이 없지만 유명한 드래그 퀸 대회가 열리는 마디 그라 기간과 남부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게이 페스티벌 중 하나인 서던 데케이던스 기간 동안 이곳은 특히 활기가 넘칩니다.

그러나 수년 동안 현장에서 초자연적 인 만남과 활동에 대한 여러 보고서가있었습니다. 후원자와 직원은 설명할 수 없는 콜드 스팟과 형체 없는 목소리가 있다고 하는 발코니에서 이상한 만남을 경험했으며, 또한 작은 크리올 노예 여성의 유령과 자주 조우하는 아래층 바 구역에서도 경험했습니다. 직원들 사이에서 '맘'이라고 불리는 그녀는 바가 거의 비어 있는 이른 시간에 바 구역을 걷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녀는 낡은 면 드레스와 두건을 머리에 쓰고 커다란 나무 숟가락을 들고 있습니다. 혼자 걷다가 중얼거리다가 가끔 멈춰서서 스태프들을 똑바로 쳐다보다가 그림자 속으로 사라진다. 버번 펍은 부두교 여왕 Marie Laveau의 마지막 거주지인 Marie Laveau의 House of Voodoo 바로 건너편에 있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은 Old Mam이 어떤 식으로든 Marie Laveau 또는 그녀의 가족과 연결되어 있는지 궁금해합니다. 사는 사람도 길 건너편에 있는 짧은 도보 거리에 있으므로 Old Mam이 펍과 그녀의 오래된 농가 사이를 걷고 있을 가능성이 큽니다.

일부 고객은 최근 개조 공사를 좋아하지 않는 전 주인이 이곳에 유령이 있다고 말합니다. 컵은 종종 자체적으로 막대를 가로질러 이동합니다. 텅 빈 2층 유령의 발코니를 걷는 발소리가 들립니다. Upstairs는 매우 귀신이 들린다고 하는데 한 바텐더는 매일 밤 그의 교대가 댄스 플로어를 가로질러 걷기 시작하기 직전에 지나가는 퍼레이드를 본다고 합니다. " 인파를 보기에 좋은 자리를 찾는 것 같아요. " 그는 말한다.

버번 펍(Bourbon Pub)에서 또 다른 이상한 일이 발생하여 고객과 직원이 믿을 수 없다는 듯 머리를 긁적였습니다. 기본적으로 낮이나 밤에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순진한 손님들은 바에 편안하게 앉아 대화를 나누거나 음료를 즐기다가 갑자기 발밑에서 펑 소리와 함께 놀라운 "뱅" 소리가 납니다. 경험자들은 막대기나 나무조각으로 맞은 느낌이라고 하는데, 첫 본능은 할머니를 탓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그것을 경험한 많은 사람들은 그것을 바스티나도(Bastinado)로 알려진 잘 알려진 형태의 S&M에 비유했는데, 여기서 발바닥이 나무 막대기로 쳐서 성적 징벌의 형태입니다. 한때 전 세계 문화권에서 사용된 고문의 한 형태였던 이 관행은 오늘날 널리 알려져 있지만 사회의 특정 부분에서만 인기가 있습니다. 이 이상한 사건은 버번 펍에서 너무 자주 발생하여 새로운 영혼은 바스티나도 유령이라는 별명을 얻었습니다. 전직 보안 요원은 그런 일이 자신에게 두 번 일어났다고 말했습니다.

대부분의 후원자들은 그것을 당당하게 받아들이고, 아직 바스티나도 고스트와의 만남을 경험하지 못한 많은 사람들은 자신이 소외당했다고 불평합니다. 경험하신 분들은 피해는 없으나 정말 아무렇지 않은데 눈에 보이는 사람에게 발로 때리면 더 좋겠다고 하시니 정말 감사합니다.

Bourbon Pub and Parade는 실제로 두 개의 클럽을 하나로 합친 것입니다. 아래층에 있는 버번 펍(Bourbon Pub) 비디오 바는 열광적인 싱글들의 행아웃으로 종종 군중이 거리로 쏟아져 나옵니다.

축제 전국적으로 알려진 DJ, 인상적인 레이저 조명 쇼 및 최첨단 사운드 시스템과 함께 진지한 뉴올리언스 댄스 경험을 제공합니다.


As the epicenter of gay nightlife in the French Quarter, this is the place to be for big gay holidays like Mardi Gras, Southern Decadence and Halloween. And it doesn't lack for customers the rest of the year. While women and straights are welcome, gay men of all ages and races are the predominant clientele.

Step out onto the balcony for one of the best views of Bourbon Street.

Visit the Bourbon Pub at www.bourbonpub.com. Open 24 hrs, 365 days

Lafitte's is the oldest Gay bar in the country and has a long and interesting history. During his years in New Orleans, Tennessee Williams used to frequent Lafitte's. And his ghost is said to turn up quite often sitting at the end of the bar sipping on a cocktail.

New Orleans most celebrated Carnival event the Bourbon Street Awards were hosted by Lafitte's until the early 80's when massive crowds forced them to move from Bourbon Street to St. Ann and Burgundy. Wood Enterprises continues to host the awards at Rawhide 2010.

Lafitte's also features two floors of music and video.The Dance floor is said to be a popular place to spot a ghost or while shooting Pool. The ghost of a man the regulars call Mr. Bubby is said to be a frisky ghost and has been known to pinch a but or two.

Many say the actual ghost of Truman Capotes' ghost haunts the small stairwell leading to the second floor and and very often his ghost has been captured on video and film. Others say he even strikes up a a very cute conversation as they meet him on the stairs. Many orbs, strange mist and strong glows appear in photos taken here.

Downstairs you'll find the main bar. where a few ex Bartenders speak of Ghost sitting and enjoying themselves at the center bar. Upstairs you'll find a pool table and the balcony! During Carnival, because the Gay crowd dominates this part of Bourbon Street, people tend to be a little more "adventurous" in their pursuit of beads and the balcony at Lafitte's can be quite "entertaining." Many locals, Ghost hunters and tourist have reported seeing many ghost on the reported haunted New Orleans balcony that surrounds the second floor over looking Bourbon Street and Dumaine. Ghostly figures are said to walk upon it and even wave to tourist then just disapear. or hollar out at many a passerby.

Famous ghost that have been said to have been encountered or be seen near or at Cafe Lafitte in Exile are none other then Marie Laveau, Jean Lafitte and his Brother, Truman capote, Louis Moreau Gottschalk, Tennesee Williams, Huey P. Long, and Louis Armstrong.

Lafitte's is popular and Haunted all year round and is open 24 hours a day.

The actual claim to being first may be questionable, but Lafitte's status as one of the French Quarter's premier gay and lesbian nightspots is beyond popular dispute.

It's also a popular spot for straight locals and the adventurous tourist, as the ceaseless crowds will attest. Legend has it that Tennessee Williams was a patron of this establishment he followed his friend Tom Caplinger, who opened it after leaving Lafitte's Blacksmith Shop.

Lafitte In Exile was the original home of the Bourbon Street Awards, one of the most celebrated Carnival events in the gay community until massive crowds forced the relocation of the ceremony.


Both floors feature music and videos, with the main bar situated downstairs. Upstairs, there's a pool table and the club's infamous balcony, where rowdy patrons look out over this particular stretch of the Quarter and can be quite, er, flashy.

901 Bourbon Street, New Orleans, Louisiana, United States
Tel: 1-504-522-8397
URL: http://www.lafittes.com/

This grand old New Orleans institution, located at 240 Bourbon St. at the corner of Bienville, has been a fixture in the French Quarter for over 200 years.

Built in 1807, this location has been present for nearly every heartbeat of the grand old days of the French Quarter. Originally used as the headquarters for a local importing firm, the building was then converted to a neighborhood grocery and an importer of fine foods, tobaccos and wines from all over the world.

With the advent of the Creole Balls and the popularity of other places of culture in the French Quarter such as the Theatre d'Orleans and the French Opera House, the building the corner of Bourbon and Bienville became a popular late night habitat of New Orleans' salon society. The copper-colored wooden bar with its antique fixtures was built at this time, and as the name now suggests, the place immediate became a firm favorite among the followers of the Green Fairy.

Many locals and employees have reported encounters with a pantheon of famous New Orleanians, from Jean Lafitte to Louis Moreau Gottschalk, Andrew Jackson, "The Beast" Benjamin Butler, and even Voodoo Queen Marie Laveau. Any of these encounters could be likely, as all of these famous people passed through the doors of the Old Absinthe House at one time or another over the years.

Other spirits, perhaps not as famous, make their presence felt on an almost daily basis, moving bottles and glasses around behind the bar, moving chairs back and forth, and, most disturbing, opening and closing the bar doors: when staff look up, there is no one to be seen.

Local legend has it that the Old Absinthe House is located over a series of old tunnels, dug by Jean Lafitte and his bands of buccaneers. Although no evidence of such tunnels has been found, many insist that they are there and that they link with Lafitte's Blacksmith Shop further down Bourbon, with the Old Mint on Esplanade, ultimately ending at the river embankment, where Lafitte would have smuggled items (or himself) into the swampy darkness of the Mississippi River.

In 1874, mixologist, Cayetano Ferrer, created a drink consisting of Absinthe—the “Old Absinthe House Frappe”. The popularity of this venomous green concoction consequently resulted in the coffee house being renamed “Absinthe Room,” and thus a legend was born!

THE OLD ABSINTHE HOUSE
240 Bourbon Street
New Orleans, LA 70130
(504) 523-3181 or (504) 523-0103
Fax (504) 410-0750

Located at 811 Iberville St. just off Bourbon, the Alibi is a popular late-night hangout that serves 150 different varieties of beer. Late-night munchies make this a prime spot for service industry types looking to unwind after a long night of waiting on others. Most say the Alibi is a sure bet for the best late-night burger in town! Playboy and Stuff magazines have featured the Alibi among the best bars in New Orleans. And it is considered one of the most haunted.

Most of the sightings at the Alibi are in the bar area, where staff have reported incidences of glasses, bottles and cutlery flying off the bar onto the floor or sometimes in the direction of staff members. The activity is attributed to the ghost of a man who was supposedly stabbed to death behind the bar several years ago.

Patrons have reported encounters with a shadowy figure near the restrooms, and a misty apparition has sometimes been spotted near the service entry door. a ghost of an Ex Employee named Davie is said to still come in and want to wait on costumers.

The attic area, which is off limits to the public but where members of the staff are sometimes required to go, is said to have a particularly unpleasant and haunted atmosphere.

Legend has it that the attic was once a makeshift hiding place for escaped slaves waiting for passage on the Underground Railroad. The sounds of sighs and soft crying have been heard near the old attic door.

7.O'Flaherty's Irish Channel Pub

This popular pub is located at 514 Toulouse and from the moment you step into the old carriageway you might as well be on the Emerald Isle. Duck into the Informer, the casual, friendly pub where patrons enjoy live music, imported Irish beers and whiskey, and satellite broadcasts of the footie (soccer) matches direct from the UK. The Informer hosts a weekly darts league and is the meeting place for many Celtic sports organizations in the Big Easy.

Across the way, in the Ballad Room, visitors can enjoy live music by Celtic and folk performers from all over the UK and America. Danny O'Flaherty, the pub's owner, often entertains the crowds with his unique Irish style.

At the rear of the carriageway is the gift shop and a delightful old New Orleans courtyard where patrons like to sit to enjoy a quiet drink or sample homemade Irish stew or Shepherd's Pie, just two of many delicious items straight from O'Flaherty's kitchen.

But these days people come as much for the hauntings as for the entertainment.

The Ballad Room balcony is said to be the most haunted spot in the entire building. The ghost of a woman, whom the staff have named "Angelique," is often seen peering down from the balcony when the ballad room is empty or swaying to the music on nights when the room is jammed with patrons.

"Angelique" is said to be the ghost of the mistress of a man who owned the house in the early 1800's and who fell to his death into the courtyard. Despondent upon the death of her lover, it is said the woman then jumped to her own death as well, this time plunging from the second floor gallery and falling into the stone cistern to her death.

The woman has been seen by patrons and employees alike and primarily appears in the upstairs area her lover is said to haunt the courtyard area where his presence is felt as a cold spot passing among the tables and chairs.

The Informer is said to be haunted by the spirit of a man who hung himself in the building sometime in the late 19th century. His presence is often felt in the back of the bar area, near the door leading to the courtyard, where the atmosphere is sometimes heavy and sad. Some employees insist that they have seen the ghost himself, sitting forlornly at the far end of the bar in turn of the century clothes, staring blankly at one of the many tv screens. Right before their eyes, he will sadly fade away.

8.The Dungeon-Ye Olde Original Dungeon

In the French Quarter • 738 Toulouse St, New Orleans, LA. Is said to be haunted by a real vampire and ghost of hundreds of ex- patrons who enjoyed being there so much they refuse to leave.

In 1808, Prince Suleyman of the Turkish Royal family arrived in New Orleans with his retinue of eunuchs and servants. Six months later, all were brutally murdered in their living quarters. Officially, it is recorded as a robbery.

The truth is far more sinister and interesting…

Retribution.

Yes, retribution for the young women of New Orleans who were lured into the prince’s nearby Dungeon and prepared for the harems of Istanbul by psychological indoctrination, opium-induced submission and torture.

BEWARE.
For you have entered The Dungeon of the Prince.

This is New Orleans locals most favorite New Orleans Haunted bar. It doen't open until the haunting hour of Midnight. The entrance is a narrow dark damp alley way that opens up into a small patio with a tiny cage and waterfall.

Upstairs has a bar and dance floor that plays kickass rock and punk tunes of the patrons' choice. It is black and dark and has the feel of, well, a dungeon. The downstairs Rest rooms are hidden behind book cases.

The upstairs mirrored dance floor features a real coffin haging from the Ceiling. Many locals tell stories saying the actual owne ris a real New Orleans Vampire and he sleeps in it during the day liight hours.

Important to note photos are not allowed. The front down stairs Bar is Open 7 Days a Week: Sunday through Friday 6 pm - till and Saturday 5 pm - till

For the last 40 years, people like yourelf have faced their fears and walked down the long, narrow alley deep into the heart of the French Quarter. Expect not the warmest welcome, but the Dungeon isn’t exactly grandma’s house. Cross the foot-bridge and pass the torture chamber and you will arrive at our entrancing courtyard. Immediately, you will begin to feel the difference-your heart begins to beat faster as the adrenaline rises inside of you. You now feel far-removed from the throng of Bourbon Street, as you prepare to enter the heart of the Dungeon.

Once inside, your senses will be devoured as the sights and sounds of the Dungeon arrest your spirit. Grab a witch's brew or some dragon's blood at one of the three bars, or catch up on your reading in the Library. Make your way upstairs to the Sound Bar and request a song from the DJ and dance all night on the dance floor. Journey past the Cage to the Venus Bar and you will not be alone. All around you, rest the skulls of patrons that just could not leave the dungeon. So there they rest.

In the Heart of the French Quarter at:
738 Toulouse Street
New Orleans, Louisiana (map)
Phone (504) 523-5530
Fax (504) 522-6182
Email [email protected]

New Orleans' most underground scene, where nothing starts till midnight. The famed Dungeon is once the torture dungeon of the evil Prince Suleyman of the Royal Turkish family. It is said that he kidnapped young women and boys from the streets of New Orleans to torture them into his harem. Beware, you have entered the Dungeon of the Prince"

Must be 21 to enter. I.D. required.
Hours Midnight – til

Cover charge at the door on weekends and holidays.

727 St. Peter St. Considered a very "cool Hanted bar", Yo Mama's was formerly a tailor shop owned by a Mr. Green, who is said to have hanged himself.

Located in the heart of the French Quarter, across the street from Pat O’Brien’s and just half a block from Bourbon Street, Yo Mama’s Bar and Grill is the ideal spot for locals and tourists alike looking for great food, great drinks, and a great casual party atmosphere in New Orleans.


Yo Mama’s offers video poker, televised sports, and a jukebox filled with all your favorite rock and blues classics. Over 50 different tequilas line the shelves at Yo Mama’s, including selections from Cuervo, Sauza, Herradura, and Patron plus the rarest and smoothest anejos from Mexico. Be sure to ask for a shot from the owner’s special barrel!

Bar employees have reported seeing a tall man with graying hair and a nice smile, his ghost is said to have rope burns around his neck, he is often spotted just sitingt at the bar. One person said he usually orders a jack and coke then just dissapears when you turn around.

A recent Bar guest reported to us that he even asked to escourt her back to her hotel to make sure she got there safely. Another bar regular reported that he has been known to tap you on the shoulder when you turn around no one is there.

A fun loving fellow in real life, He is it is said, still likes to play a good game of pool by moving the balls around on the table. and occasionaly pinch customers, men and women alike on the butt.

Photos taken on the second floor (where the Secret Room is) show orbs, and a haunted mirror is said to reflect a hazy figures. People have said they have peered into the Mirror only to see their very features transformed into those of the ghost.

The main bar: 7 days a week, from 11:00 am till 5:00 am - The Secret Room: Thursday til Saturday from 10 pm till 5:00 am.

The kitchen is open every day til 5 am just to satisfy those late night cravings.
For those wanting a little taste of New Orleans’ famous seafood, Yo Mama’s holds a crawfish boil every weekend.

331 Decatur Street (504) 286-5862. Kerry Irish Pub has its share of regulars who enjoy the Guinness and other brews and liquors. One of a handful of Celt-influenced outposts in the French Quarter, the Kerry is a small, friendly bar that features decent-to-very-good musical talent. Not all of the music is Irish, either local folk and fringe acts such as Jim Smith or Aural Elixir are as likely to perform as singer-songwriters Barry Cowsill or Dave Sharp. Although tourists do wander in, this spot sports a neighborhood feel, it's a decent place to hang out and drink, shoot pool or do whatever.

It boasts a sense of Celtic community that's never stronger than when touring acts such as Smithfield Fair bring out the small, loyal Irish music contingent.

The Kerry Irish Pub was born in October, 1993. I use the word 'born' because the word 'established' does not even come close to telling the tale. The idea for 'The Kerry' was conceived in the back bar of another irish pub, the old 'Ryan's Irish Pub' once located on bourbon street. After a long and difficult labor 'Kerry Irish Pub' was finally born. Kay Harris, one of the proud, but weary parents had a love and enthusiasm for Irish and country music I found beyond compare. 'The Kerry' started out as another venue for live Irish music but evolved into an outlet for all types of acoustic music in New Orleans. The sounds of Irish, country, folk, rock, bluegrass, roots rock, and more are part of the heart and soul that is 'the Kerry Irish Pub'. The success of the Kerry Irish Pub is a true musical testament to Kay's drive and determination for 'The Kerry' to succeed. If a live music club can have a mission statement, 'The Kerry's' is that it has always offered a stage and haven for talented local musicians, as well as those just passing through town."

The music spans an assortment of styles, from the Gaelic to bluegrass to rock. The hauntings in this bar seem to consist of eerie sounds and feelings, such as the sound of incorporeal footsteps, ghostly voices and whispers, and cold spots. Doors have opened or closed by themselves,and customers report feelings of being followed when there's no one there.

So the next time you plan to party in the French Quarter, put these very haunted locations on your "Must See" list, and maybe you will have a memorable experience of the paranormal kind!

Special Thanks to local paranormal enthusiast and investigators for contributions to this the "Top Ten Haunted bars in New Orleans" List!

IF YOU KNOW OF A HAUNTED NEW ORLEANS BAR THAT YOU WOULD LIKE US TO ADD TO OUR 2006-2007 LIST, PLEASE SUBMIT YOUR INFORMATION BY CLICKING << HERE >>

THANKS TO ALL OF YOU FOR YOUR SUBMISSIONS AND GHOST STORIES, HAUNTED NEW ORLEANS TOURS LIST OF " 2005-2006 BEST OF NEW ORLEANS MOST HAUNTED BARS TOP TEN" .

Bourbon Street is a must for all first time visitors. Although the street got its mystique from the heyday of the burlesque houses, it's now mostly dominated by many bars. And the most famous one is Pat O'Brien's, located right in the middle of the street. The rest of the strip features everything from music pumping clubs and daiquiri shops to strip clubs and cubby holes serving huge beers to go.


America's Haunted Bars Slideshow - Recipes

Escape to the Myrtles Plantation

One of America's Most Haunted Homes

Experience antebellum splendor in this circa 1796 National Historic Register plantation home famed for its mystic and riveting history.

Surrounded by centuries-old live oak trees, the mansion features a 125-foot verandah, exquisite ornamental ironwork, hand-painted stained glass, open-pierced frieze work crown molding, Aubusson tapestry, Baccarat crystal chandelier, Carrara marble mantels, gold-leafed French furnishings and GHOSTS. At first glimpse, the home and its environment envelopes one with a complete sense of peace and tranquility.

Guided day tours and private tours are offered daily, as well as complimentary self-guided tours of the grounds. Evening mystery tours are offered on Fridays and Saturdays. Advanced reservations are highly encouraged. If you're intrigued by the history, stay overnight in one of our many spacious accommodations.

The General&rsquos Store is the perfect place to shop for locally made gifts and souvenirs.

The Myrtles Plantation is located 26 miles north of Baton Rouge and 98 miles north west New Orleans via interstate roads. You will want to extend your visit in St. Francisville long enough to enjoy some of the 27 unique shops, 14 eateries, 7 plantation homes, and 14 other attractions which all look forward to the pleasure of your company.

Check out our Local Activities page for information about area attractions such as Angola Prison Museum, Cat Island Natural Wildlife Refuge, Clark Creek Natural Waterfalls, False River and The Mighty Mississippi River.


Giggle Water! Hooch! Bathtub Gin! Get an American Speakeasy Experience at These 13 Juice Joints (Bars)

Step back in time with the speakeasies that survived Prohibition, as well as modern cocktail bars that take their inspiration from the time period.

Once called “The Great Experiment,” Prohibition outlawed alcohol in the United States starting in January 1920. But efforts began to pass this legislation started after the Civil War and slowly picked up steam over the years, state by state. As of January 1919, a whopping 36 of the 48 states had ratified it, partially thanks to radical women like Carry Nation of the Temperance Movement, who took an ax to watering holes across the country. It was also put in place temporarily as a way to save grain during World War II. However, that didn’t stop many from taking their operations underground. In 1933, when liquor became legal again, some of these speakeasies were lost or repurposed, but some continue to exist today. Other bars take their inspiration from this time period, celebrating the clandestine drinking of years past inside modern buildings. Whichever you visit, be sure to enjoy a cocktail as you toast the last 85 years of legal booze.


AMERICAN DISASTERS

DEATH UNDER THE BIG TOP
Tragedy, Terror and a Lingering haunting from the Hartford Circus Fire of 1944!

DEATH IN THE TRIANGLE
The History, Hauntings and Horror of America's Deadliest Factory Fire!

MOTHMAN
Winged Mystery Creature or Harbinger of Doom?

INNOCENCE LOST
History and Hauntings of the Our Lady of Angels Fire


America's First Cheese

Crowley Cheese is one of a very small number of genuine American cheeses. Very few cheeses originated in the United States most came to this country with the various immigrant groups who settled here. Crowley Cheese began in the Crowley's kitchen in 1824. The Crowley Cheese Factory, built by Winfield Crowley in 1882 – A National Historic Place – is the oldest continuously-operating cheese factory in America. Visit us and see how cheese used to be made -- and still is today -- at our historic cheese factory in picturesque Healdville, Vermont.


The Most Haunted Restaurants In The U.S.

Get into the Halloween spirit with a reservation at one of these spooky spots.

If you believe in ghosts and spirits, then it's probably not shocking to you that there are a lot of haunted restaurants throughout the United States. Most are really old buildings with a lot of creepy history, but others have actually been the site of strange disappearances and suspicious activities&mdashsome even have spooky ghost stories attached to them.

You can visit these haunted restaurants all year long, of course, but they become extra special in the days leading up to Halloween, when you're in the mood for a bit of a scare. Plus, at the same time, you get to eat some really good food. It doesn't get much better!

Muriel's is one of the most famously haunted restaurants in the country, located in just as famously haunted New Orleans. The restaurant was founded back in 1718 and has a lot of history. There's one table there that is left unavailable, but every night it gets set with tableware, bread, and wine. It's for the previous owner of Muriel's, Pierre Antoine Lepardi Jourdan, a ghost with a standing reservation (spooky!). He died on the second floor of the place back in 1814 after losing a poker game, and according to Muriel's, there have been a lot of paranormal sightings at the restaurant since.

Scarlett O'Hara's is listed in the National Directory of Haunted Places. Supposedly, it's haunted by the man who built the house (now restaurant) back in 1879. As the story goes, George Colee drowned in a bathtub there after his fiancée left him for another man. The second floor, where he passed away, is home to the "Ghost Bar," which he is said to haunt.

Another famously haunted spot is Poogan's Porch in Charleston&mdasha South Carolina city full of ghosts and spirits. Legend has it that the original Victorian home was built in 1888, and the owner had a dog named Poogan. When they moved out, they left Poogan behind, and he is rumored to still run around the restaurant as a canine ghost to this day. But there are other creepy ghosts too, like Zoe St. Armand, who owned the house in the early 1900s and went crazy after her sister died. She fell down the stairs in the home and has haunted the place ever since, searching for her sister's soul.

It's not surprising that White Horse Tavern is haunted: It's the oldest tavern in America! The story is that two men showed up at the tavern in the 1720s looking for a room. The next day, one was found dead by the fireplace and the other one was gone. Now, people say there is a resident ghost by the fireplace.

The Lemp Mansion Restaurant and Inn offers ghost tours to play up their spooky history. The old Victorian mansion has been a popular destination for paranormal investigators and ghost hunters. There has been talk of weird voices and figures, and there really is no known explanation for who or what is haunting the place. Even though the Lemp Manison has left diners feeling kind of creeped out, it's still a really popular spot in St. Louis.

Another famously haunted spot in New Orleans is Brennan's Restaurant. It's haunted by the ghost of chef Paul Blangé, who died in 1977, but stuck around in the kitchen. He was actually buried with the restaurant's menu and a knife and fork across his chest, so it's not shocking that he never wanted to leave! There's also a ghost in the wine cellar of a sommelier named Herman Funk who regularly clinks bottles.

Succotash is a popular brunch spot right now, but it was once a saloon called Dutch Hill Bar and Grill dating back 100 years. An old regular still haunts the bar, and leaves the smell of cigars lingering. His name was Radar, and he had always sat at the bar with a cocktail and cigarillo in hand.

Stone's Public House has a pretty grisly history. The place is named after John Stone, the original owner. According to the stories, Stone supposedly killed a boarder who won a big card game there in 1845, then buried him in the basement. He made a few witnesses help him and swore them to secrecy. Now all of them haunt the bar, making a little bit of a mess and some noise from time to time.

As beautiful as Beardslee Castle is, it does kind of look haunted, right? Located in Mohawk Valley, it's been featured on the TV show Ghost Hunters because of all of the weird things that go on there. Ghost hunters have said that they have spotted spirits there. There are a few spooky stories associated with the place, but one is about Native Americans who were killed on the property back in the 1700s. Another is about the former owner who passed away there and never really left.

Savannah is known for being full of history and spirits, and Moon River Brewing Company is one of the most haunted spots in the city. Today, it's a bar and restaurant, but back in 1821 it was a hotel and then a hospital for victims of the Civil War. There are lots of scary stories about bad energy there, and many guests have said that they've seen a woman in period clothing on the staircase. Moon River is now a regular spot for ghost tours.

The Whitney was built in 1893 as a private home, and wasn't made into a restaurant until 1987. It's a huge mansion, and it has a lot of history: there's even a spot upstairs called The Ghostbar, where you can get cocktails like "The Witching Hour." Guests and employees have said that the elevator moves on its own, there's a crying woman in one of the ladies bathrooms, and apparitions have been spotted in photos.

One If By Land, Two If By Sea is a notable haunted restaurant because it's said to be haunted by the ghost of Aaron Burr, the man who murdered Alexander Hamilton. Apparently, the restaurant used to be his carriage house, and many believe he is his spirit still resides there, along with his daughter, Theodosia. They are said to creep around, knocking things over and freaking out guests.

Photo Credit: Facebook/One If By Land, Two If By Sea

Founded in 1974, Old Town Pizza and Brewing truly is old&mdashit's in the lobby of the Merchant Hotel, which is one of the longest-standing buildings in Portland. It's haunted by a ghost named Nina who has been there for over a century and is usually wearing a black dress, hanging out in the basement, or even standing near guests as they eat. Supposedly, Nina was killed and left in the elevator shaft on the premises. The place even serves a Ghost Pie!

The Twisted Vine is a building that has been around since the late 1800s. It was once the Birmingham National Bank, and was made into a restaurant in the late 1970s. Employees and guests have seen some pretty weird paranormal activity, like lights flashing on and off and furniture moving on its own. They even have a weekly paranormal tour, so they're embracing the spiritual vibes.